LOG IN JOIN CART

마이페이지

최근 본 상품

고객센터

Categories


도서
가정/자녀양육
간증/에세이
교회
기도
기독교교육
기독교문학
기독교역사
도서기타
목회
상담/치유
선교/전도
설교
성경공부
성경연구
신앙생활
신학
어린이/청소년
연애/결혼
영적성장
예배
일반도서
주석
주일공과/교재
찬송가
큐티/잡지
테마별도서
성경
개역개정
개역개정 주석
개역한글성경
관주성경
그림성경
노년(50대이상)
노트성경
단본성경
대한기독교서회
두란노성경
문맥성경
비치용성경
새번역성경
새신자용
생명의말씀사
성경공부용
성서원
쉬운말성경
쉬운성경
아가페성경
암송용
어린이(8세~13세)
어린이성경
연대기성경
영어성경
오디오용
외국어성경
우리말성경
웨딩,커플성경
장년(40대)
주석성경
쪽(분책)성경
찬송가
청소년(10대)
청장년(20~30대)
침례표기성경
큰글자성경
태교,유아(~7세)
통독성경
필사용
한글성경
현대어성경
휴대용
음반/DVD
구성별
국내예배
대상별
두란노뮤직
세미나
악보
어린이
연주음악
영상 VCD/DVD
용도별
일반음악
주제별
찬송가/성가
컴필레이션
해외예배
CCM
행사/전도
교회서식
목회/자료
문화용품
생활가전
생활용품
성구용품
성례용품
신앙생활
어린이
잡화용품
절기/행사용품
행사용품
어린이
도서
성경
음반/DVD
행사/전도
WORLD MISSION UNIVERSITY

하나님과함께하는자녀기도100

김민정   |   Oct 20, 2021
  • $26$18.2 (30 %)
  • 주문수량 권(EA)

  • 상태 : 주문가능(1)
  • * 발송예정일 : 주문일로부터 1~3일 이내
  • (재고부족시 이메일로 연락드립니다)
   
  • 페이지 : 216쪽
  • 무게 : 324g
  • 출판사 : 생명의말씀사
  • ISBN : 9788904167807
  • 상태 : 주문가능
Overview <>

상세정보








하나님의 시선으로 자녀를 키워 가는

부모 성장 기도문

 

나를 키우셨듯 나의 자녀를 키우실 하나님을 신뢰합니다

 

#자녀기도문 #자녀양육 #부모기도 #가족기도 #눈높이기도

 

“이 아이를 위하여 내가 기도하였더니

내가 구하여 기도한 바를 여호와께서 내게 허락하신지라

그러므로 나도 그를 여호와께 드리되 그의 평생을 여호와께 드리나이다 하고

그가 거기서 여호와께 경배하니라”(삼상 1:27-28)

 

 

이 책은 자녀에 대한 하나님의 양육권을 인정하는 과정이 담긴 “기도문”이다.

 

자녀 양육은 결국 자신이 살아온 삶을 투영하기 마련이다. 맛있게 먹었던 음식, 탈이 났던 음식, 격려가 되었던 말, 좌절을 느꼈던 말, 이루고 싶은 꿈, 이루지 못한 꿈 등이 한 올씩 얽혀 어느새 자신만의 훈육법을 직조한다. 그 빈틈없이 단단하고 고집스러운 훈육법은 오로지 '나'의 경험만으로 짜이는 것이다.

저자는 부모로서 자신의 지혜, 체력, 경제력 따위는 언제나 모자랄 수밖에 없었다고 털어놓는다. 한참을 헤매며 기도한 끝에 그녀는 자녀가 자신의 소관이 아니라 하나님의 소관이라는 사실을 깨달았다고 한다. 또한 지금까지 자신을 부르시고, 자라게 하시고, 인도하신 하나님이 결코 자녀에게 소홀하지 않으시리라는 확신을 얻었다.

이 기도문은 저자가 두 아들을 키우며 하나님 앞에 나아갔던 부모의 진심 어린 고백이다. 한숨과 눈물과 망설임이 포함된 이 고백은, 때로 빈틈투성이에 무르고 유약해 보이기도 한다. 하지만 그 솔직한 기도의 끝에서 독자는 비어 있는 틈을 꼼꼼히 메우고 계신 하나님을 만날 수 있다.

 

 

‣ 책의 특징!

* 부모의 한정된 지혜에서 벗어나 하나님의 양육권을 인정해 가는 데일리 기도문

* 자녀의 소중한 점부모에게 필요한 은혜를 돌아보는 질문 수록

* 『하나님과 함께하는 365 기도문 시리즈』를 집필한 김민정 목사 신간

 

‣ 추천합니다!

* 자녀 기도를 어떻게 해야 할지 막막한 부모

* 자녀를 하나님 앞에서 올바로 양육하고 싶은 부모

* 자신의 신앙을 함께 점검하고 싶은 부모

* 초보 부모에게 선물할 책을 찾고 있는 성도

* 연말연시 선물, 교회 단체 선물로 추천

 


책속으로

나의 체력과 나의 경제력, 나의 지혜는 언제나 모자랍니다. 하나도 내 마음대로, 내 뜻대로 되지 않습니다. 결국 도달하는 지점은 자녀가 나의 소관이 아니라 하나님의 소관이라는 사실입니다. _서문

 

하나님 아버지, 부족한 인간에게 하나님의 존엄하신 생명의 축복을 주시니 감사합니다. 하나님만이 하시는 생명의 창조가 자녀를 통해 내 삶에 이루어지게 하시니 감사합니다. _8p

 

나도 오늘 그들의 고통의 소리에 귀 기울이게 하소서. 몸이 작다고 고민도 작을 것이라 폄하하지 않게 하소서. 그들의 나이가 어리다고 마음도 하찮을 것이라 단정 짓지 않게 하소서. _10p

 

나와 함께 있을 때의 모습이 내 자녀의 모든 모습이 아님을 인정하게 하소서. 내가 본 것이 다 맞을 것이라 착각하지 않게 하소서. 내 자녀의 내면 깊은 곳에 담긴 아름다운 성품을 발견하게 하소서. _14p

 

자녀에게 무엇을 잘해야 사랑하겠다고 말하지 않게 하소서. 나는 아무것도 잘한 것 없이 주님께 사랑받았음을 기억합니다. 주님이 나에게 하셨던 것처럼 자녀의 잘못에 너그럽게 하소서. _28p

 

어떤 길이 정말 자신에게 맞는 길인지 밝히 알게 하소서. 한 걸음 한 걸음 나아갈 때마다 그 길을 찾아가게 하소서. 부모라는 이유로 그 길을 막아서지 않게 하소서. _42p

 

아이를 낳을 때는 그저 건강하기만 간절히 바랐는데, 크면서 마음이 변합니다. 조금 자라면 남들보다 더 크기를 바라고, 더 말도 잘하고, 더 똑똑하길 바랍니다. 공부를 시작하면 1등을 바라고, 졸업하면 좋은 직장을 바랍니다. 직장에 다니면 많은 연봉을 바라고, 과분한 최고의 배우자를 또 바랍니다. 끝도 없는 기도 제목이 과연 옳은 것인지 돌아보게 하소서. 건강 하나만으로도 감사했던 초심을 기억하게 하소서. _50p

 

자녀의 삶 가운데 좋은 리더십, 선하고 아름다운 리더십을 갖게 하소서. 만약 리더십이 없다면 화목하고 선한 마음을 주소서. 나보다 높아진 사람을 끌어내리려는 시기심이 없게 하소서. 모두에게 유익한 것을 잘 살펴 그것을 귀히 여기는 마음을 갖게 하소서. _70p

 

그들은 그들의 삶이 있으니 보호를 넘어서는 것은 월권임을 인정하게 하소서. 그들도 실수를 통해 배워갈 수 있도록 배려하게 하소서. 자신의 삶을 살아가도록, 건강한 자아를 갖도록 돕길 원합니다. 부모의 안타까움이 그들의 주도성을 빼앗지 않게 하소서. 자녀의 삶도 실수할 권리가 있음을 인정하게 하소서. 그리고 용감하게 다시 일어서는 법을 가르치게 하소서. _77p

 

바람의 시원함, 나뭇잎의 싱그러움, 동물의 사랑스러움을 알게 하소서. 바다의 광활함, 하늘의 높음, 땅의 포근함, 생물의 신비함을 알게 하소서. 힘들고 어려운 일도 많지만, 즐기고 감사할 일도 많음을 배우게 하소서. 그래서 모든 상황 속에서 유쾌함을 잃지 않게 하소서. 사랑스러운 아이로 크게 하시고, 따뜻한 어른으로 자라게 하소서. _88p

 

아버지의 축복으로 허락하신 육체를 강건하게 지키는 가정이 되게 하소서. 그런데도 찾아오는 어려운 상황이 있다면 주님께서 지켜 주소서. 모든 인생이 겪는 섭리를 나만 피해 갈 수는 없음을 인정합니다. 그래서 더욱 주님을 의지하고 도움을 구합니다. _107p

 

자녀의 삶 속에 일어나는 사건, 사고들 앞에서 너무 겁먹지 않게 하소서. 그런 경험을 지나가야 성숙한 어른이 될 수 있음을 인정합니다. 하나님이 개입하시는 그런 사건들 속에서 자라게 하시고 깨닫게 하소서. _126p

 

그들의 인생 가운데 마르지 않는 샘물이 흐르기를 원합니다. 인생의 가뭄을 만날지라도 그들의 뿌리가 주님의 샘물에 닿게 하소서. _142p

 

사랑하는 마음으로 하는 것인데 마치 미워하는 사람처럼 대접받을 때 황당합니다. 때로 하루를 넘어가는 일이 얼마나 어려운지 한숨이 나옵니다. 어디서부터 풀어 가야 할지 모를 때 간절히 주님께 매달립니다. 아버지, 도와주소서. 나로부터 출발하지 않고 자녀로부터 다시 출발하겠습니다. _176p

 

나는 그들에게 생수와 같은 부모입니까, 그들의 목마르게 하는 자입니까. 자녀와 함께 생수의 근원이 되시는 주님께 나아가게 하소서. _198p

 

이 단절된 세대 속에서 자녀와 하나가 될 수 있는 길을 열어 주소서. 그들의 언어와 그들의 생각을 이해할 수 있는 소통의 길을 열어 주소서. 시간의 주관자가 되시는 하나님의 도우심이 필요합니다. _204p

 

이 세상 수억만 개의 나뭇잎조차 하나도 같은 것이 없음을 압니다. 그만큼 모든 사람을 각자 다른 모습으로 창조하심에 감사합니다. 다르기 때문에 함께할 때 의미가 있음을 믿습니다. 한 가족이지만 그런 다름이 있음에 감사합니다. _208p


목차


1부. 그들의 궤도 _7

자녀는 별과 같습니다. 별은 각각 저마다의 색깔과 궤도를 가지고 있습니다.

때문에 우리는 자녀를 향해 ‘너는 왜 그런 색이니?’, ‘너는 왜 그렇게 좁게 도니?’라고 말할 수 없습니다.

 

 

2부. 그때와 지금 _59

그 나이로 돌아가 그때의 마음으로 생각하면, 모든 것은 어른이자 능력 있는 부모의 잘못이었습니다.

오늘도 나는 부모이지만 어린 시절 나를 기억하며 사랑을 훈련합니다.

 

 

3부. 잘 지는 법 _111

성경은 우리에게 리더가 되라고 명령하지 않습니다.

잘 따르는 법, 잘 지는 법이 훨씬 더 성경적이라는 걸 부모가 먼저 알았으면 좋겠습니다.

 

 

4부. 감사의 그릇 _163

우리가 불평하는 많은 것들은 사실 감사할 그릇에 담겨 있습니다.

가지지 못했다면 불만할 수 없는 것들로 가득합니다.


추천의 글